'간미연의 러브나인', ♥황바울 고정게스트 합류…남편의 지원사격[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2.22 오전 07:42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간미연의 남자 황바울이 아내 지원사격에 나선다.

간미연은 22일 오후9시부터 10시까지 방송 되는 SBS 러브FM(103.5MHZ) ‘간미연의 러브나인’에 새로운 DJ로 발탁돼 처음으로 청취자를 찾아간다.

관계자에 따르면 방송시간이 1시간 짧은 방송이라 알찬 구성으로 기획하면서 특별 고정 게스트로 남편 황바울 출연 제안에 흔쾌히 수락했다는 후문.



지난 KBS 2TV ‘편스토랑’ 윤은혜 편에서 간미연 황바울 두 사람의 솔직한 애정표현에 뜨거운 반응을 보이며 최고의 시청률을 경신한 바 있기에 라디오에서도 두 사람의 신혼부부 역대급 케미에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앞서 SBS 파워FM(107.7MHZ) '이준의 영스트리트‘에 출연 첫 방송을 앞두고 긴장을 많이 했다는 간미연은 "10년 전에 라디오 진행했던 적이 있는데 많은 분들께 사랑을 받았는데 인생의 전환점이 되었을 정도로 긍정적으로 밝아진 계기였다"고 밝히며 DJ로 발탁된 소감을 전한 바 있다.

한편 SBS 러브FM(103.5MHZ) 간미연의 러브나인’은 오늘(22일) 오후 9시 첫 전파를 탄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스타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