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인기드라마 '상견니' 한국판 나온다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2.22 오전 11:27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대만 인기드라마 '상견니'가 한국에서 리메이크 된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와 리안컨텐츠는 대만 폭스네트워크그룹 , 싼펑제작의 대만 인기 드라마 '상견니'(작가 간기봉, 임은혜/연출 황천인)의 리메이크 판권 계약을 완료하고, 한국판 제작을 본격화 한다고 밝혔다.

대만에서 가장 주목받는 간기봉 작가와 임흔혜 작가가 공동 집필하고 황천인 감독이 연출한 드라마 '상견니'는 남자친구 왕취안성이 불의의 사고로 세상을 떠난 후에도 그를 그리워하는 황위시안이 우연히 선물 받은 휴대용 카세트를 통해 1998년으로 돌아가 왕취안성과 똑같은 얼굴을 가진 리쯔웨이를 만나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그렸다.


'상견니'는 2019년 11월 대만 지상파 중시(CTV) 방영 당시 25~49세 여성 평균 시청률 4.16%로 8년간 방송된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12주간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또한, 대만 폭스네트워크그룹 스타차이니스채널(SCC) 방영시 최종회는 25~49세 여성 최고 평균시청률 1.01%로, 전체 평균시청률은 SCC 13년간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돌파하고 동시간대 1위를 기록, 대만 인구 1/4이 시청하며 '상견니 신드롬'을 일으켰다.

'상견니'는 대만 현지는 물론 중국 아이치이, 텐센트와 전세계 각종 OTT 플랫폼을 통해 전세계 10억뷰가 넘는 기록을 달성했다. 한국에는 지난해 4월 케이블채널 WeLike를 통해 전파를 탔고, 웨이브 방영시 아시아 차트 1위를 기록했다. 홍콩 TVB J2채널, 일본 홈드라마채널 및 말레이시아 ASTRO등 에서도 방송되며 큰 인기를 끌었다.


'상견니'는 제55회 대만 금종장에서 6개 수상 후보에 이름을 올린 가운데 ‘드라마 작품상’, ‘드라마 여우주연상’, ‘드라마 극본상’ ‘프로그램혁신상’으로 총 4관왕의 영예를 안았고,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컨텐츠어워즈(BIFF Asia Contents Awards) ‘베스트 크리에이티브’, ‘베스트 아시아 드라마’에 노미네이트되고, 제25회 아시안 텔레비전 어워즈(Asian Television Awards)에서도 ‘극본상’, ‘최고 감독상’, ‘최고OST상’까지 노미네이트 되는 기록을 달성했다. 

'상견니'는 해외 드라마 중 유일하게 한국의 모든 OTT에 들어가 있는 뜨거운 화제작으로 국내 업계와 팬들의 관심이 매우 높은 상황. '상견니'의 한국 리메이크 판권을 확보하기 위해 한국 굴지의 방송사와 유수의 드라마 제작사들이 판권 계약에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리안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