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샤이니 "2년 6개월만의 정규 앨범…새 모습 보여드리겠다"

기사입력 2021.02.22 오후 02:1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샤이니가 2년 6개월만의 정규 앨범으로 돌아왔다.

샤이니는 22일 정규 7집 '돈 콜 미'(Don't Call M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해 컴백 소감을 전했다.

이날 온유는 "군백기도 있었는데 활동 준비를 하려고 생각하니 정말 떨리고 어떤 모습 보여드릴까 고민이 많이 됐다.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태민은 "샤이니 막내 태민이다. 오랜만에 샤이니로 인사드리게 됐는데 잘 부탁드리고 7번째 정규앨범이기에 새로운 모습 만들려고 노력을 많이 했다"고 이야기했다.

민호는 "오랜만에 완전체 컴백이다. 정규 7집인만큼 많이 담았으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키는 "군대 전역 후 6개월 만에 앨범으로 인사드린다. 어떻게 하면 좋은 앨범과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한 시간이었는데, 눈 깜짝할 사이에 어느새 여기있다. 우리답게 성실하게 활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해보지 않았던 비대면 프로모션 등 콘텐츠를 활용해서 인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정규 7집 '돈 콜 미'에 대해서는 "9곡이 수록된 정규 7집 앨범이다. 틀에 갇힌 시선으로 샤이니를 보지 말라는 내용을 담고 있는데, 그만큼 음악 장르도 다양하게 생각했다. 샤이니의 새로운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소개했다.

한편 샤이니의 첫 힙합 댄스 장르 타이틀곡 '돈 콜 미'를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수록곡이 담긴 정규 7집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S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