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제이쓴 만든 그립톡, 사람들 아찔하게 웃어…어쩌나" [전문]

기사입력 2021.02.22 오후 03:21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방송인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의 선물에 당황했다.

22일 홍현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광대미남 남편이 핸드폰도 사주고 그립톡도 만들어줘서 고마운데 그립톡 보고 만나는 사람마다 너무 아찔하게 웃는데 어쩌니?..."라고 당황한 마음을 드러냈다.

공개된 사진 속 홍현희는 방송국 대기실에서 화려한 케이스를 낀 채 거울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당황스러워하는 그의 마음이 표정에서 느껴져 웃음을 안긴다.

특히 홍현희의 핸드폰에 부착된 그립톡은 홍현희의 캐리커쳐가 담겨 있어 더욱 눈길을 끌었다.

홍현희는 "이쓴아 말좀해봐"라며 그를 태그하기도 했다. 이에 제이쓴은 "대짜누나 넘모 ㄱㅇㅇ"(너무 귀여워)라는 댓글을 달며 유쾌한 부부임을 다시 한 번 인증했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결혼 후 현재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이하 홍현희 인스타그램 전문.

광대미남 남편이 핸드폰도 사주고
그립톡도 만들어줘서 고마운데

그립톡 보고
만나는 사람마다 너무 아찔하게 웃는데 어쩌니...?

이쓴아 말좀해봐
ㅋㅋㅋㅋㅋ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홍현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