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창민, 에이티즈 러브콜 通했다 "개인적으로 부탁해" (정희)

기사입력 2021.02.22 오후 07:4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에이티즈(ATEEZ)의 홍중, 산이 MBC FM4U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했다.

22일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된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한 에이티즈가 스페셜 DJ ‘최강창민’과 함께해 가요계 선후배 케미를 자랑했다.

최강창민은 토크에 앞서 에이티즈를 ‘2021년 최고의 기대주’라고 소개하는가 하면, “에이티즈분들을 모시고 싶다고 개인적으로 부탁드렸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에이티즈는 "선배님께서 직접 PICK해 주셨다고 듣고 너무 영광이었고, 설레기도 하고 긴장하면서 왔다"고 답해 훈훈함을 더했다.


홍중과 산은 가수로 도전하게 된 이야기부터 풀어놓았고, 다가오는 새 앨범 컴백을 앞두고 “이번 곡은 지금까지 에이티즈가 했던 모든 것들 중 ‘퍼포먼스의 집합체’다”라는 설명과 함께 허밍 한 소절을 깜짝 스포해 팬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마지막으로 에이티즈는 “최강창민 선배님 덕분에 컴백활동 열심히 할 수 있을 것 같고, 동기부여가 되어 너무 감사드린다. 그동안 많이 못 보여드린 만큼 좋은 모습 많이 준비했으니까 설렘과 함께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에이티즈는 새 앨범 ‘제로 : 피버 파트 2(ZERO : FEVER Part.2)’로 오는 3월 1일 오후 6시 컴백한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정오의 희망곡' SNS, 캡처 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