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황인엽 "남성적인 역할 하고파…섹시한 느낌 보여주고 싶다" [화보]

기사입력 2021.02.23 오전 09:0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황인엽이 화보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줬다.

배우 황인엽의 순수하고 맑은 콘셉트의 패션화보가 공개됐다. 아레나 옴므 플러스에서 진행한 이번 화보에서 황인엽은 인터뷰 기사의 제목과 같이 ‘햇볕처럼’ 따뜻하고 맑은 장면들을 연출했다. 촬영 현장에서 스태프들을 직접 챙기는 황인엽의 모습도 인상적이었다는 후문.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멘토'와 관련한 질문을 받았다. 그는 “지금 내 주변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나의 멘토다”라고 밝혔다. 또한 황인엽은 “자신감 넘치고 확신에 찬 모습에서 뿜어져 나오는 특유의 느낌이 있는데 그 느낌을 간직한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사람들에게 각인되었으면 하는 본인의 모습에 대해 말하기도 했다.




최근 종영한 tvN '여신강림'에서 ‘한서준’ 역할을 맡았던 황인엽은 “이젠 남성적이고 강인한 역할도 해보고 싶다. 어른 멜로처럼 섹시하고 날것의 느낌도 낼 수 있음을 보여주고 싶다”라며 바람과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배우 황인엽의 전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전문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와 웹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아레나 옴므 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