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풀옵션 단기 임대 하우스 공개 "자유로워지고 싶어" (온앤오프)

기사입력 2021.04.07 오전 05:0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온앤오프'에서 하니가 단기 임대 원룸에서 살고 있는 이유를 밝혔다.

6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온앤오프'에는 '싱어게인' 최종 우승자 이승윤, 그룹 씨야 출신 배우 남규리, 그룹 EXID 겸 배우 하니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끝으로 공개된 하니의 오프 일상은 명상으로 시작됐다. 그는 명상을 할 때 "숨에 집중한다"며 명상 고수의 면모를 보였지만, 이내 꾸벅꾸벅 조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하니는 현재 단기 임대 하우스에서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집이라는게 주는 제한으로부터 자유로워지고 싶어서 (본가에서) 나왔다"며 "집에 있으면 열심히 일해야할 것 같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하니는 "처음에 나올 때 백팩 두 개를 메고 나왔다. 웬만한 건 다 갖춰진 풀옵션이다"라고 집에 대한 설명을 덧붙였다.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tvN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