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우진 "아이유, 어리지만 단단함 느껴지는 배우" (철파엠)

기사입력 2021.04.08 오전 08:2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연우진이 아이유(이지은)와 호흡한 소감을 밝혔다. 

8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영화 '아무도 없는 곳'(감독 김종관)의 배우 연우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연우진은 "외국에서 오랜만에 한국으로 돌아온 소설가다. 제가 돌아와서 여러 인물을 만나면서 변화를 겪고, 창작을 하게 되는 옴니버스 구성의 영화"라고 작품을 소개했다. 

극 중의 창석(연우진 분)이 가장 먼저 만나는 이는 아이유. 연우진은 아이유와의 호흡에 대해 "저보다 어리지만 훨씬 더 저보다 마음의 견고함과 단단함이 느껴지는 배우였다. 묵직하고 내면의 단단함이 느껴졌다. 아티스트적인 면도 다르고 멋지다"고 짚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