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셋 맘' 정주리 "임신 기간 빼고 최고몸무게 경신…배달 어플 안녕"

기사입력 2021.04.08 오후 03:4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방송인 정주리가 다이어트를 결심한 근황을 전했다.

정주리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했을 때 빼고 최고 몸무게 찍음. 다이어트 진짜 시작. 회사에서 11년 된 프로필 사진 바꿔준다 해서. 살 빼고 찍어야지. 배달 어플 당분간 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집에서 편한 복장으로 사진을 찍고 있는 정주리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살이 찐 상태라고 말했음에도 불구하고 건강하고 개성 강한 특유의 매력을 자랑하는 정주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정주리는 지난 2015년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3남을 두고 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