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농부 한태웅 "1만 평 꿈 이뤘다…조퇴하고 농사 지으러" (태웅이네)

기사입력 2021.04.08 오후 07:5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소년농부 한태웅이 1만 평 농사꾼이 됐다.

한태웅은 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태웅이네'에 '1만 평 농사 짓는 꿈은 이뤄졌지만...'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한태웅은 "조퇴를 하고 농사를 지으러 간다. 농번기엔 노상 있는 일"이라며 집에서 멀리 떨어진 논으로 향했다.


한태웅은 "아는 형님께서 저를 생각해서 도지를 주셨다. 금년에 열심히 농사해서 풍년 짓겠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한태웅은 "농사가 작년보다 3천 평에서 4천 평 내외로 늘었다. 제 꿈이 고등학교 때 만 평 넘게 농사를 짓는 거였는데 그 꿈을 고등학교 3학년 때 이뤘다"고 전해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한태웅은 "전에 소작 떼이고 나서 9천 평이었는데 3천 4백 평에서 5백 평이 늘어났다. 3천 평은 할아버지 친구분께서 힘드셔서 저한테 농사를 지어보는 게 어떻겠냐고 하셨다. 또 나머지는 동네에 아는 분께서 소개해 주셔서 밭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른들께서 '네가 열심히 사니까 너한테 맡기지, 텔레비전 나온다고 끄떡대고 고개나 빳빳이 들고 다니면 주겠냐. 열심히 하니까 준다'고 말씀하시더라"라며 미소를 지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태웅이네' 유튜브 캡처 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