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아, 백종원 표 무 된장찌개에 '찐 감탄'…"양식 같아" (맛남의 광장)[종합]

기사입력 2021.04.08 오후 11:00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이청아가 백종원 표 무 된장찌개에 감탄했다.

8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는 배우 이청아가 출연해 농벤져스와의 인연을 공개했다.

김동준과는 연기 선생님이 같아 인연이 있었다. 이청아와 자주 보는 사이라고 밝힌 김동준은 "누나가 패셔니스타"라고 말했다. 양세형은 이에 동의하며 "SNS에서 힙한 사복 패션으로 유명하다"고 말했다.

이청아는 백종원의 아내 소유진과 연극 '꽃의 비밀'을 함께한 인연이 있었다. 이청아는 "백종원 선생님이 회식도 시켜 주셨다"고 밝혔고, 백종원은 스스로 '회식왕'이라고 자부했다.

또한 이청아는 김희철에게 "어제 피부과에 다녀오지 않으셨냐"고 물었다. 김희철은 "어떻게 아셨냐"고 깜짝 놀랐고, 이청아는 "뿔소라를 팔아야 한다고 고민했더니, 피부 관리해 주시는 분이 옆방에 뿔소라 팔아야 하는 분이 한 분 더 계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청아는 평소에도 음식 소개와 맛집에 진심인 편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백종원은 관심을 보였다. 김희철이 "그럼 혹시 못 먹는 음식이 있냐"고 물었고, 이청아는 "거의 다 잘 먹는데 매운 음식을 못 먹는다"고 말했다.


제주도 월동무 농가에서는 지난 가을 극심한 가뭄 피해로 상품화 가능한 무가 절반 이하인 실정이라고 밝혔다. 팔수록 손해만 늘어나는 상황이라고. 백종원과 김동준은 즉석에서 담근 깍두기와 무 된장국을 맛봤다.

백종원은 월동무를 이용해 된장찌개를 만들었다. 백종원은 "된장찌개 끓이는데 식용유를 두른다는 게 희한할 것. 무를 듬뿍 넣기 때문에 기름과 어울린다"고 말했다. 양세형은 "무 된장찌개는 선생님이 집에서 해 드셨던 거라고 해서 더 맛이 궁금하다"고 말했다.

백종원 외할머니 표 된장찌개의 포인트는 고추장이었다. 양세형은 "된장찌개인데 고추장이 들어가냐"고 물었고, 백종원은 "그게 포인트"라고 밝혔다. 백종원은 된장3:고추장1의 비율로 양념을 만들고 쌀뜨물을 사용했다.

완성된 무 된장찌개를 맛본 농벤져스 멤버들과 이청아는 감탄했다. 양세형은 "달고 고소하다"고 말했고, 이청아는 "양식 같기도 하다. 크리미한 느낌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희철은 "오직 무로만 한 요리라서 더 인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청아는 무를 접목한 뇨끼를 만들어 호평을 얻었고, 백종원은 볶은 무를 사용해 무만두를 선보였다. 이청아는 백종원의 무만두에 "완전 새로운 맛"이라고 감탄했다. 한편 이날 맛남의 광장 메뉴는 무 메밀전병이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SBS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