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10-10' 달성, SON 포함 단 8명...두 시즌 연속은 손흥민 '유일'

기사입력 2021.05.04 오전 11:04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손흥민이 유럽에서 열 손가락 안에 드는 최고의 선수가 됐다.

손흥민은 지난 3일(한국시각) 홈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4라운드 토트넘 홋스퍼와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해트트릭을 달성한 가레스 베일의 후반 16분 터진 두 번째 득점을 도운 데 이어 후반 32분 스티븐 베르흐바인의 패스를 받아 환상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을 터뜨려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 해트트릭을 터뜨린 베일을 제치고 공식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된 손흥민은 이번 시즌 리그 16골 10도움을 기록해 두 시즌 연속 10-10 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시즌 리그 11골 10도움을 기록했던 그는 토트넘에서 역사상 처음으로 두 시즌 연속 10-10을 달성한 주인공이 됐다.

더불어서 이번 시즌 케인에 이어 토트넘 선수로는 두 번째 10-10을 달성했고 유럽 5대 리그로 따져도 10-10 달성 선수 8인 안에 포함됐다.

현재 프리미어리그에선 해리 케인이 21골 13도움으로 8인 중 가장 많은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이고 이어서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16골 11도움으로 뒤를 잇고 있다.  손흥민이 16골 10도움으로 그다음을 잇고 있다.

라리가에선 마르코스 요렌테(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12골 10도움, 이아고 아스파스(셀타 비고)가 13골 11도움을 기록하면서 10-10 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세리에A에선 우승팀 인테르의 로멜루 루카쿠가 21골 10도움을 기록해 유일하게 10-10을 달성했다. 분데스리가에선 토마스 뮐러(바이에른 뮌헨)가 10골 17도움을 기록해 역시 유일한 10-10 달성 선수다.

프랑스 리그1에선 멤피스 데파이(올림피크 리옹)가 19골 10도움으로 역시 유일한 10-10 달성 선수다. 

손흥민은 유럽 빅리그에서 단 8명의 선수만 10-10을 달성한 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고 유일한 두 시즌 연속 10-10 달성 선수가 됐다.

sbjhk8031@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