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이특 누나→9월의 신부" 박인영 결혼, 훈남 신랑 공개(종합)

기사입력 2021.05.04 오후 05:50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슈퍼주니어 리더 이특 누나이자 배우 박인영이 9월의 신부가 된다.

4일 엑스포츠뉴스 단독 보도로 박인영이 오는 9월 결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한 관계자에 따르면, 박인영과 예비신랑은 올 초 양가 부모님과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마치고 날짜를 정했다. 두 사람은 서두르지 않고 차근차근 식을 준비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소수 인원으로 식을 올릴 계획이다.

스쿠버다이빙 강사이자 요식업계 사업가인 박인영의 예비신랑은 훤칠한 키를 소유한 훈남이다.

두 사람은 지난해 초부터 교제를 시작해 열애를 이어오다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그간 박인영과 예비신랑은 각자 SNS를 통해 커플 사진을 게재하며 애정을 과감하게 드러내왔다. 서로를 향한 신뢰를 통해 숨김없는 모습으로 약 2년 여 기간동안 변함없는 사랑을 지켜온 것.


본지가 단독 입수한 제주도에서 촬영한 웨딩사진 속 박인영은 웨딩드레스 자태를 드러내며 한층 물오른 미모를 자랑했다.

특히 등이 훅 파인 웨딩드레스를 입은 박인영은 요가 등 꾸준한 운동으로 다져진 아름다운 라인을 자랑하는가 하면, 단독컷에서는 부케를 들고 활짝 웃으며 고혹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예비신랑 역시 스쿠버다이빙 강사답게 듬직한 피지컬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박인영은 연극배우로 데뷔한 뒤 배우 뿐 아니라 방송인, 가수, 작가, 요가강사로 다방면에서 활약 중이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레이디로즈 스튜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