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음, 호러퀸 도전…'괴담'(가제) 캐스팅

기사입력 2021.05.04 오후 05:45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이열음이 영화 '괴담'(가제)(감독 홍원기)에 캐스팅되며 ‘新 호러퀸’의 탄생을 알렸다. 

MZ 세대들이 열광하는 괴담을 소재로 날 것 그대로의 공포를 선사할 '괴담'(가제)은 인위적이거나 과장된 공포가 아닌 아파트, 터널, 방 탈출 카페, 학교, 치과, 회사와 같이 우리에게 익숙한 공간과 층간 소음, 중고 가구, 마네킹, SNS처럼 쉽게 접할 수 있는 소재를 중심으로 생생한 일상 공포를 그린다. 특히, 10개의 에피소드를 숏폼 형식으로 제작해 숨 쉴 틈 없는 공포와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으로 이 중 한 에피소드의 주인공으로 이열음이 캐스팅되어 기대감을 모은다.

2013년 데뷔 후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아온 이열음은 2021년 열일을 예고했다. 6월 방송을 앞둔 드라마 JTBC 새 금토드라마 ‘알고있지만’에서 남자 주인공 재언(송강 분)의 중학교 동창이자 전 여자친구인 윤설아 역을 맡아 이목을 집중시킨 이열음은 K-호러 '괴담'(가제)에 연이어 캐스팅되며 올여름을 누구보다 뜨겁게 보낼 예정이다. 

한편 '괴담'(가제)은 후반작업을 거쳐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