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FW SFW] 슬링스톤, 의상으로 마음을 치유하다

기사입력 2017.03.31 오전 11:52


[엑스포츠뉴스 스타일엑스 서재경 에디터] 디자이너 박종철이 전개하는 남성복 브랜드 '슬링스톤(Sling Stone)'의 2017 FW 컬렉션이 공개됐다. 

30일 오후 서울 중구 맥스타일 스퀘어에서 '2017 F/W 헤라 서울패션위크(HERA Seoul Fashion week) 오프쇼'로 열린 슬링스톤 패션쇼에는 소년24의 멤버 박용권, 탁진규가 모델로 런웨이에 올라 주목을 끌었다. 



이번 시즌 슬링스톤은 '치유'를 컨셉으로 부드러운 실루엣의 의상들을 선보였다. 블랙을 메인 컬러로 모노톤이 가미된 의상들이 주를 이뤄 차분한 인상을 각인 시켰다. 여기에 디자이너 신발 브랜드 '블루피치'와의 컬래버래이션으로 모던한 감각을 더했다. 

한편, 한편, 서울패션위크는 오는 4월 1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이어진다.   

inseoul@xportsnews.com / 사진=서예진 기자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뉴스 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