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 지코 "'보이즈앤걸즈' 수익 제일 좋아…최근에는 워너원 '캥거루'"

기사입력 2018.09.23 오전 12:21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프로듀서 겸 가수 지코가 저작권료의 비밀을 밝혔다.

22일 방송된 KBS 2TV '대화의 희열'에는 지코가 출연했다.

히트곡이 많은 지코는 어떤 곡으로 저작권료를 가장 많이 버냐는 질문에 "저작권료는 '보이즈 앤 걸즈'(Boys and girls)와 '너는 나 나는 너'가 제일 많이 나오고 행사에 가면 '오키도키'(Okey Dokey)의 반응을 많이 느낀다. 최근에는 워너원 친구들과 함께한 '캥거루'의 인기를 수치적으로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그 돈을 어디에 쓰냐고 묻자 "소비를 많이 안한다. 저작권료를 받았을 때 모두 부모님께 갖다 드렸다"며 "원래 집에 빚이 있어서 그걸 갚는데 썼다고 한다"고 이야기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