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결혼 5년 차 베이식, 아내 사진 공개 "발레 전공"

기사입력 2017.12.07 오후 11:2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래퍼 베이식이 '백년손님'에 등장했다.

7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베이식이 아내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5년차 사위 래퍼 베이식이 등장했다. 이에 김환은 "제가 힙합에 관심을 가진 게 베이식 씨가 우승할 때였다"라며 "처음으로 방송에 투표도 했다"라면서 베이식의 팬임을 드러냈다.

베이식은 아내의 사진을 공개했고, 발레를 전공했다고 밝혔다. 베이식은 "힙합은 저항 정신인데, 부부싸움할 때도 저항정신이 발동하냐"란 질문에 "연애 포함 10년을 같이 지냈는데, 저항은 그다지 좋은 게 아니란 걸 깨달았다. 모든 싸움의 끝은 항상 저의 잘못으로 끝이 난다"라고 밝혔다. 

이어 베이식은 "아내가 방송에 나가서 따뜻한 남편인 척하는 걸 제일 싫어한다"라고 덧붙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