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진구, 父 박근형 살아있다고 확신했다

기사입력 2018.01.12 오후 11:2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언터처블' 진구가 박근형이 살아있단 걸 확신했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13회에서는 장준서(진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이라는 장범호가 이토를 죽이라고 지시하는 녹취록을 다시 들었다. 서이라는 이걸로 장범호가 살아있단 증거는 찾지 못한다고 생각했지만, 장준서는 녹음 속 다른 인물이 주태섭이란 걸 알아냈다. 장범호가 죽기 전 주태섭은 복역 중이었다.

이후 서이라와 장준서는 장범호 사망 판정을 내렸던 의사를 찾아갔다. 하지만 의사는 엘리베이터에서 누군가에게 찔린 채 발견됐다. 구급차로 이송되던 의사는 북천병원으론 가지 않겠다고 했다. 의사의 생각처럼 북천병원엔 용학수의 부하가 기다리고 있었다.

장준서는 "이제야 모든 게 설명된다. 용학수(신정근) 뒤엔 살아있는 아버지가 있었던 거다"라며 "왜 이런 일을 벌인 걸까"라며 이해하지 못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SPONSORED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