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음악중심' 트와이스, 방송없이 1위…인피니트·블락비 등 대거 컴백

기사입력 2018.01.13 오후 04:32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트와이스가 활동 종료에도 트로피를 챙겼다.

13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겨울소리'의 박효신, '그날처럼'의 장덕철, '하트셰이커(Heart Shaker)'의 트와이스가 1위 후보에 오른 가운데 트와이스가 1위를 차지했다.

이로서 트와이스는 '하트 셰이커'로 총 9개의 트로피를 가져가게됐다. 이날 1위 후보는 아무도 방송에 참여하지 않았으며, MBC 시연과 차은우가 트로피 전달을 약속했다.

대신 이날 방송은 대형 가수들이 대거 컴백하며 1위 가수의 빈자리를 채웠다. 먼저 원조 칼군무돌 인피니트는 한층 더 완벽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정석적인 칼군무가 아닌 개개인의 개성이 담긴 프리스타일 안무로 한층 성숙한 매력을 뽐냈다.

블락비 역시 평소에 보여준 악동같은 이미지가 아닌 아련하고 애절한 남자로 돌아왔다. 그들의 감성 보이스로 열창하는 '떠나지마요'는 쓸쓸함을 배가시켰다.


그런가하면 소속사를 떠나 새 둥지를 튼 조권의 솔로 컴백 무대가 있었다. '새벽'의 감성을 담은 그의 발라드곡은 무대를 따뜻하게 물들였다.

또한 음원차트 상위권을 석권하고 있는 오마이걸의 '비밀정원'과, 상큼한 매력의 두 소년 MXM의 '다이아몬드걸'까지 다채로운 음악이 '쇼! 음악중심'을 채웠다.

'쇼! 음악중심'이 발견한 가수를 재조명하는 '음악의 발견'에서는 성악의 대중화를 꿈꾸는 팝페라 듀오 듀에토가 출연해 '그리움 끝에'를 열창했다.

이밖에도 이날 방송에는 모모랜드, 엔플라잉, 더 보이즈, IN2IT, TRCNG, BLK, 버스터즈, 나비드가 출연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