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부터 길쭉길쭉" 추사랑, 훌쩍 자란 근황

기사입력 2018.04.12 오후 04:59


[엑스포츠뉴스 뉴스편집부] 추성훈이 딸 사랑이의 근황을 전했다. 

12일 추성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딸 추사랑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와이로 여향을 떠난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딸바보' 추성훈은 딸 추사랑을 품에 안고 함박미소를 짓고 있다. 

추사랑은 과거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했을 당시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어느새 훌쩍 자란 모습으로 엄마미소를 유발했다. 

특히 추사랑은 길쭉길쭉한 팔다리로 톱모델인 엄마 야노시호를 쏙 빼닮아있어 눈길을 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추성훈 인스타그램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