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해외특집 2탄, 빅뱅 승리와 러시아에서 한 끼 도전

기사입력 2018.04.17 오후 04:03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JTBC ‘한끼줍쇼’에서 2018 월드컵 개최국인 러시아로 해외 한 끼 여정을 떠난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는 지난해 7월에 방송된 일본 편에 이어 러시아에서 두 번째로 해외 한 끼에 도전한다. 러시아에 살고 있는 한국동포들과 함께하는 한 끼를 위해 빅뱅의 승리가 밥동무로 출연한다.

규동형제는 처음 러시아를 찾았지만 ‘쓰바씨바(감사합니다)’라는 단어 하나로 자신감을 보인다. 하지만 공항을 나서자마자 의사소통에 막히면서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한다. 목적지로 향한 규동형제는 각자의 방식으로 현지인들과 아슬아슬한 소통을 이어간다. 아날로그 파 이경규는 미리 메모해 온 종이를 뒤적이며 소통하고, 디지털 파 강호동은 번역 어플리케이션에 의지하면서 현지인과 대화를 시도한다.

다음날 두 사람은 블라디보스토크에서의 한 끼 도전을 함께할 밥동무를 만난다. 밥동무의 정체는 바로 그룹 빅뱅의 막내 승리. 승리는 시작부터 러시아 사업진출 포부(?)를 밝히며 CEO다운 면모를 보이기도 한다. 승리는 “블라디보스토크 시장이 앞으로 엄청날 거라 예상, 시장조사 차원에서 나왔다”며 관광객 수치까지 파악한다. 뿐만 아니라 승리는 러시아에 진출한 한국 그룹은 물론 시장 점유율까지 파악하는 치밀함을 보여 규동형제를 깜짝 놀라게 한다.

18일 오후 11시 방송. 

lyy@xportsnews.com / 사진=JTBC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