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샤이니 키 "컬투쇼 출연 후 어딜가나 '키소라'라고 불러"

기사입력 2018.06.14 오후 03:29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인턴기자] 샤이니 멤버 키가 별명 '키소라'를 언급했다.

14일 방송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DJ로 뮤지가, 게스트로 그룹 샤이니가 출연했다.

2주 전에 '컬투쇼'에 출연했던 샤이니는 '다시 출연하겠다'라는 약속을 지켰다. 특히 지난 출연에 이소라와 닮은 헤어스타일로 '키소라'라는 별명을 얻었던 키는 이날도 화제가 됐다.

DJ 김태균은 "2주 전에 '키소라'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때 인기가 정말 많았다"고 말했다. 키는 "그때 방송 이후에 어딜 가나 그 이야기를 했다. 너무 좋은 캐릭터가 생겼다"며 긍정적인 답을 내놓았다.

스페셜DJ 뮤지는 "샤이니 팬들은 뭐라고 했나"고 묻자 키는 "팬 분들도 다들 웃고 좋아하시더라"고 전했다.

DJ 김태균은 "요새 노래도 연습한다고 들었다"며 키를 다시 한 번 몰아갔다. 이에 키는 "이렇게 몰아가시면 안 된다"라고 당황했다. 하지만 샤이니 멤버들은 "시키면 잘할 것이다"라고 그를 격려했다.

결국 키는 이소라의 '바람이 불면'을 열창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