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당신의 하우스헬퍼' 보나, 하석진 품에서 쓰러졌다

기사입력 2018.07.12 오후 11:06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보나가 쓰러졌다.

12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 7, 8회에서는 임다영(보나 분)이 김지운(하석진)을 광고모델로 섭외하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다영은 조팀장(정석용)이 시킨 유치원 번호표 때문에 김지운에게 화를 냈다. 김지운이 방을 정리하다가 번호표를 버렸다고 생각한 것.

하지만 번호표는 책장 밑에서 나왔다. 임다영은 번호표를 찾은 기쁨도 잠시 김지운을 오해한 사실에 쓰레기장으로 달려갔다. 김지운은 쓰레기봉투를 뒤지고 있었다. 임다영은 번호표를 찾았다는 사실을 털어놓으며 미안하다고 전했다.

임다영이 낸 꽃미남 하우스헬퍼 기획안을 추진하던 안진홍(이민영)은 광고모델을 섭외하라고 일러뒀다. 임다영은 아직 김지운에게 얘기도 꺼내지 못한 상태라 당황했다. 게다가 번호표 문제도 걸리며 선뜻 말하지 못하게 됐다.

안진홍은 임원회의에서 기획안을 발표하며 그제야 꽃미남 하우스헬퍼의 진짜 제안자가 임다영임을 모두에게 알렸다. 안진홍은 임다영의 아이디어를 뺏은 것이 아니었다.

임다영은 안진홍과 함께 김지운을 설득하고자 고카페를 찾아갔다. 안진홍은 김지운에게 광고모델 제의를 했다. 복통이 심해진 임다영은 얼굴이 창백해졌다.

김지운은 임다영의 몸이 안 좋은 것을 바로 눈치 채고는 직장 상사라는 안진홍이 후배의 건강은 신경 쓰지 않는 것을 꼬집었다. 안진홍은 임다영과 어떤 관계냐고 물었다. 김지운은 "인간적인 사이"라고 했다.

임다영은 결국 쓰러지고 말았다. 김지운이 쓰러지는 임다영을 안아 병원으로 향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