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스테이션 VR 10월 출시, 가격은 약 47만원 선

기사입력 2016.03.16 오전 11:04




[엑스포츠뉴스=박상진 기자]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이하 SCE)는 가상 현실(VR) 시스템 PlayStation VR(이하 PS VR)을 2016년 10월부터 일본, 북미, 유럽, 아시아에서 각각 희망 소매 가격 44,980엔/399 US달러/399 유로/349 파운드에 발매한다.
 
SCE 대표이사 겸 글로벌 CEO인 앤드류 하우스는 “2014년 GDC를 통해 처음으로 발표한 이래, PS VR은 세계의 여러 유저들로부터 큰 반향을 얻고 있다”라며, “PS VR의 원활한 시장 보급, 그리고 다양한 소프트웨어 타이틀 라인업을 충분히 확보하여 세계의 유저들에게 전달하고자 2016년 10월 발매를 결정했다. 기다려준 유저 여러분에게 다시 한 번 감사를 드리며,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게임 체험을 제공할 PS VR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말했다.
 
2K games 및 Ubisoft 등의 대형 업체뿐 아니라, 인디 개발사 등을 포함하여 현재까지 총 230개 이상2의 회사가 PS VR 용 소프트웨어 타이틀 개발 참여 의사를 표명했으며, 각 개발사 및 SCE 월드 와이드 스튜디오(SCE WWS)를 통해 160개 이상의 타이틀이 개발되고 있다. PS VR의 런칭과 더불어 2016년 연말까지 “Eagle Flight”(Ubisoft), ”EVE: Valkyrie”(CCP Games), ”Headmaster”(Frame Interactive), ”Rez Infinite”(Enhance Games), ”Wayward Sky”(Uber Entertainment), ”RIGS: Machine Combat League”, ”Tumble VR”, ”Until Dawn: Rush of Blood”, ”PlayStation VR Worlds”(SCE WWS) 등, 총 50편 이상의 폭넓은 장르의 타이틀이 발매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DICE와 Lucasfilm은 PS VR을 통해서 “Star Wars Battle Front”(Electronic Arts Inc.)를 완전히 새롭게 즐길 수 있도록 하는 게임 체험 개발에 착수 중이다. 이 외에도, PS VR을 구매하고 바로 가족 및 친구들과 VR 체험을 즐길 수 있도록 발매와 동시에 PS VR 전용 타이틀 “THE PLAYROOM VR” (SCE WWS)을 PlayStation Store를 통해 무료 배포할 예정이다.
 
한편, 지속적인 PS VR 소프트웨어 타이틀 라인업 확충을 위해, 각 툴 및 미들웨어 개발사와 협업하여 혁신적인 솔루션을 전달하고 개발 환경을 한층 정비해 갈 예정이다.
 
PS VR은 가상 공간 내 현장감 넘치는 스크린을 통해 PS4용 소프트웨어 타이틀은 물론, 영상 콘텐츠, 셰어플레이나 “Live from PlayStation” 등의 소셜 기능 등 PS4의 여러 콘텐츠와 기능을 즐길 수 있는 시네마틱 모드를 탑재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PS VR에서는 파노라마 카메라로 촬영된 360도 전 방향 사진이나 동영상 역시 감상할 수 있다. VR 헤드셋을 착용하고 이러한 콘텐츠를 PS4의 미디어 플레이어로 재생하면 마치 그 공간에 존재하는 것과 같은 체험을 손쉽게 느낄 수 있다.
 
SCE는 2016년 10월 발매를 앞두고, 더 많은 유저에게 PS VR만의 엔터테인먼트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소프트웨어 라인업을 확충하여 PS VR만의 매력을 전해나갈 계획이다.

vallen@xportsenews.com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