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철·진갑용·김재현 등 합류' 선동렬호 코칭스태프 확정

기사입력 2017.08.10 오후 04:2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KBO는 오는 11월 일본에서 개최되는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 대회에서 선동열 감독과 함께 국가대표팀을 이끌어 갈 코칭스태프를 확정했다.

이번 국가대표팀 코칭스태프는 투수 코치에 이강철 두산베어스 코치, 외야 및 주루 코치에 이종범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 내야 및 작전 코치에 유지현 LG트윈스 코치, 투수 코치에 정민철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 배터리 코치에 진갑용 일본 소프트뱅크호크스 코치, 그리고 타격 코치로 김재현 SPOTV 해설위원 등 총 6명이 선임됐다.

선동열 감독과 코칭스태프는 28일 KBO에서 첫 회의를 열고, 와일드카드 3명을 제외한 42명의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 대회 예비 엔트리를 확정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이슈 콘텐츠
뉴스 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