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파리니 24점' 대한항공, OK저축은행 꺾고 2연승 (종합)

기사입력 2017.10.24 오후 10:5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대한항공이 OK저축은행의 개막 3연승을 저지하며 시즌 첫 연승을 만들었다.

대한항공은 24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의 1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5-22, 25-23, 22-25, 25-22)로 승리했다. 대한항공은 이날 승리로 승점 3점을 추가하며 시즌 전적 2승1패(승점 6점)를 만들었다.

가스파리니가 서브 득점 3개를 포함해 24득점으로 맹활약을 펼쳤다. 정지석과 진성태도 나란히 16득점, 9득점을 힘을 보탰고, 세터 한선수도 블로킹 3개를 비롯해 4득점을 올렸다. OK저축은행에서는 브람이 26득점, 송명근이 19득점을 기록했으나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1세트 팽팽하던 경기는 대한항공이 22-21로 앞선 상황 상대 브람의 공격이 벗어나며 승기를 잡았다. 2세트에서도 시소게임이 벌어졌지만, 대한항공이 경기 후반 정지석의 활약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 가스파리니의 득점으로 세트스코어 2-0으로 앞섰다. 대한항공은 OK저축은행에게 3세트를 내줬으나 4세트 22-22에서 상대 범실과 진성태의 블로킹, 오픈 공격으로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한편 앞서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와 GS칼텍스의 여자부 경기는 인삼공사의 3-1(25-23, 19-25, 25-21,36-34) 승리였다. 4세트를 치열한 공방전 끝에 36-34로 잡은 인삼공사는 여자부에서 올 시즌 처음으로 승점 3점을 챙겼다. 알레나가 46득점으로 가장 많은 득점을 기록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KOVO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