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KFA 유스전략본부장, 영국 런던서 모친상

기사입력 2018.01.12 오후 02:52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박지성이 모친상을 당했다. 

12일 오후 한 매체는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박지성의 한 측근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장명자 씨는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세상을 떠났고, 박지성은 큰 슬픔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해 11월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선임된 바 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PONSORED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