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재계약' 박미희 감독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기사입력 2018.04.16 오후 03:00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가 박미희 감독과 재계약을 체결했다.

흥국생명은 16일 "2014~2015시즌부터 지휘봉을 잡고 4년 동안 팀을 이끈 박미희 감독과 2년 재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 외국인 선수의 부상으로 인한 교체와 국내선수의 연이은 부상으로 좋은 성적을 거두지 못한 흥국생명은 "부드러운 리더십을 바탕으로 2016~2017시즌 정규리그 정상에 오르며 팀을 안정적으로 이끈 공로를 인정, 박미희 감독과 2년의 재계약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재계약에 성공한 박미희 감독은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시즌을 준비하겠다. 지난 시즌 실패는 나를 포함한 선수 모두에게 자극제가 되었다. 흥국생명만의 끈끈한 조직력을 끌어올려 다가오는 시즌에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뉴스 투데이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