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우 감독 '강민호의 손을 꼭 잡고'[포토]

기사입력 2017.10.13 오후 09:32



[엑스포츠뉴스 창원, 김한준 기자] 13일 오후 경남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 NC 다이노스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 경기, 8이닝 1실점 삼진 11개를 기록한 린드블럼의 호투와 손아섭의 연타석 홈런, 이대호 전준우의 솔로포에 힘입어 롯데가 NC에 7:1 승리를 거두며 승부를 최종 5차전으로 끌고 갔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롯데 조원우 감독과 강민호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별난 뉴스
커머셜 뉴스
뉴스 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