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율, 2년 연속 영화기자협회 주최 '제10회 올해의 영화상' MC 발탁

기사입력 2019.01.28 오후 03:4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권율이 2년 연속 '올해의 영화상' MC로 활약한다.

권율은 한국영화기자협회 기자들이 직접 선정하고 시상하는 '제10회 올해의 영화상’에서 사회를 맡을 예정이다.

'올해의 영화상'은 한국영화기자협회 소속 64개사 90여 명의 기자들이 투표권을 갖고 직접 작품과 감독, 배우들을 뽑는 영화제로 올해 수상자와 수상작은 2018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개봉한 영화를 대상으로 한다.

권율은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올해의 영화상' 진행을 맡아 한국 영화의 예술적 가치와 산업적 의미를 조명하는 자리의 영광을 함께한다.

권율은 지난 해 '올해의 영화상'뿐만 아니라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제16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의 사회를 맡으며 부드러우면서도 전달력 높은 목소리로 안정적이고 매끄러운 진행실력과 함께 영화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여왔다.

권율은 영화 '명량', '최악의 하루', '챔피언'과 드라마 '귓속말', '식샤를 합시다', '보이스2' 등 매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력과 대체불가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중에게 '기대감을 안겨주는 배우'를 입증하고 있다.

권율은 오는 11일 첫 방송하는 SBS 새 월화드라마 '해치'에서 출세는 꿈조차 꿀 수 없는 어려운 형편에도 선비의 기개를 꿋꿋하게 지키는 과거 준비생 박문수 역을 맡았다. 문제적 왕세제 정일우를 왕으로 세우는 킹메이커로 활약하며 정의, 근성, 열정, 코믹 등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권율이 MC로 활약할 제10회 올해의 영화상은 오는 30일 오후 6시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되며 네이버 V앱 무비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사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