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연화' 유지태X이보영, 두 멜로장인의 독보적인 아우라 [화보]

기사입력 2020.04.24 오전 11:54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주말 밤 시청자들의 마음을 촉촉하게 적실 멜로 드라마 tvN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하 '화양연화')의 주인공, 유지태와 이보영의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엿볼 수 있는 '퍼스트룩' 화보가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커플 화보는 절제된 분위기 속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애틋하고 절절한 감정을 담아냈다. 화보 속 유지태와 이보영은 최고의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답게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며 표정과 분위기만으로도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한 편의 드라마를 완성시켰다.

완벽한 비율의 유지태는 차분한 카리스마와 남성미를 풍기며 그림 같은 컷을 만들어냈고, 방부제 미모의 이보영은 우아하면서도 세련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다양한 표정과 포즈의 단독 컷은 두 사람이 가진 다양한 매력을 확인케 한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유지태는 “감성적인 멜로에 대한 갈급이 있던 차에 감정을 흔들어놓는 좋은 작품을 만났다”고 설레는 마음을 표하면서 “'화양연화'는 ‘어른’의 삶과 사랑이 주는 깊은 공명이 있는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이보영 역시 “사실 그동안 제대로 된 멜로물을 해 본 적이 없는데 이번 작품은 주인공들의 서사와 감정에 공감돼 꼭 하고 싶었다”며 “촬영장에 갈 때마다 두근거림을 느낀다”는 말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표했다. 두 사람은 깊은 내면 연기로 결이 다른 감성 멜로를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첫사랑과 재회한 두 남녀의 운명적 사랑을 그리는 '화양연화'는 오는 25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또한 유지태, 이보영의 아름다운 화보컷 뿐만 아니라 작품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전할 인터뷰는 지난 16일 발행된 '퍼스트룩' 194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퍼스트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