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프라인' 스틸…서인국·이수혁, 기름으로 인생 역전 꿈꾸는 범죄의 시작

기사입력 2021.05.03 오후 02:1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파이프라인'(감독 유하)이 기름으로 인생 역전을 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최고의 도유꾼들의 강렬한 만남과 일촉즉발의 긴장감을 담아낸 범죄의 시작 스틸을 공개했다.

'파이프라인'은 대한민국 땅 아래 숨겨진 수천억의 기름을 훔쳐 인생 역전을 꿈꾸는 여섯 명의 도유꾼, 그들이 펼치는 팀플레이를 그린 범죄 오락 영화다.



먼저 대체 불가능한 천공의 명수 핀돌이 역을 맡은 서인국은 기존의 로맨틱한 모습에서 벗어나 강렬하면서도 거침 없는 연기로 관객들의 기대를 모은다. 

이어 대기업 후계자이자 300억 판돈이 걸린 도유 범죄를 계획한 건우 역은 이수혁이 맡아 냉철한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이들과 함께 짜릿한 도유 범죄에 가담하게 된 프로 용접공 접새 역의 음문석, 땅 속을 장기판처럼 꿰고 있는 땅굴 설계자 나과장 역의 유승목, 괴력의 인간 굴착기 큰삽 역의 태항호, 마지막으로 상황 판단 빠른 감시자 역의 배다빈까지 개성 넘치는 연기로 사랑 받고 있는 최고의 배우들이 자신만의 매력으로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탄생 시키며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대한민국 최초로 도유 범죄를 소재로 한 작품답게, 작업복을 입고 드릴을 들고 있고 있는 도유꾼들의 남다른 조화부터 누구에게 쫓기는 듯 급하게 지하 터널을 빠져 나오는 모습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자아내며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파이프라인'은 5월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리틀빅픽처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