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이트 "3년 7개월만의 완전체 앨범, 가장 설레고 떨려"

기사입력 2021.05.03 오후 02:10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하이라이트가 오랜만의 컴백에 소감을 밝혔다.

하이라이트는 3일 세 번째 미니앨범 '더 블로잉'(The Blowing) 발매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윤두준은 "하이라이트 이름으로 앨범을 발매하는게 2년 6개월만이고 완전체 앨범은 3년 7개월만"이라며 "저는 스페셜 앨범에 참여를 못 해서 개인적으로 그룹 앨범에 대한 갈증이 있었는데 오랜만의 앨범이어서 설레는 마음이 크다"고 말했다.

이기광은 "데뷔 13년차인데 이렇게까지 설레고 떨렸던 적이 없는 것 같다. 새벽에 잠도 못 자고 숨도 잘 안 쉬어졌다. 몸살 올 것 같을 정도로 떨리는데, 이 증상이 듣는 분들과 대중에 좋은 영향으로 갔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더 블로잉'은 오랜 기다림 끝에 돌아온 하이라이트가 다시 한번 인생에서 가장 즐겁고 찬란한 순간을 함께 써 내려가고자 하는 바람을 담은 앨범이다. 타이틀곡 '불어온다'에는 멤버 이기광이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하며 한층 완성도를 높였다.

한편 하이라이트의 새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어라운드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