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형, 유재석 전화에 "나도 노래 잘하는데..." 질투 (온앤오프)

기사입력 2021.05.03 오후 03:05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온앤오프' 정재형이 프로페셔널 뮤지션과 식물 집사 일상을 공개한다.

4일 방송되는 tvN 예능프로그램 '온앤오프'에서는 콘서트장에서 완벽주의 뮤지션인 정재형의 ON이 공개된다.

이번 공연에서 정재형은 피아노 연주, 지휘 및 총감독까지 모두 직접 맡아 준비한다. 평소 예능에서 보여준 유쾌한 캐릭터와 달리, 뮤지션 정재형은 완벽주의자 면모를 선보인다. 악기 하나하나 세심하게 디렉션하는가 하면 연습 중 안경이 날아갈 만큼 격정적으로 임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공개한다.




식물 집사 OFF도 공개된다. 정재형은 식물과 함께 부지런한 하루 루틴을 공개한다. 약 60여 가지가 넘는 다양한 반려 식물들이 있는 그의 집은 마치 식물원을 연상케 한다는 후문이다. 정재형은 "봄은 식물 키우는 사람에게 가장 바쁜 시기"라며 온 집안을 돌아다니며 식물을 가꾼다. 또한 텃밭을 위해 대낮부터 500번 넘게 톱질을 하는 등 열정 넘치는 휴일을 보낼 전망이다.

이번 방송의 관전 포인트는 연예계 소문난 절친 엄정화와 정재형의 케미이다. 두 사람은 오랜 친구 사이로 여러 방송을 통해 절친 사이임을 입증한 바 있다. 엄정화는 정재형 집에 들어서자마자 자기 화분 분갈이를 부탁하는 스스럼 없는 모습을 보인다. 이어 갑자기 걸려온 유재석의 전화에 두 사람은 예능 케미를 터트리며 웃음을 선사한다. 통화 도중 정재형은 유재석에게 "나도 노래 잘하는데, 요즘 프로그램에서 다른 사람 뽑더라?"라며 귀여운 질투를 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엄정화가 1년 만에 서핑에 도전하는 일상이 함께 공개된다.

'온앤오프'는 4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온앤오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