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태주, 장난치는 현영 子에 "관장님 화날 것 같아" 엄격 (병아리 하이킥)

기사입력 2021.05.03 오후 05:21


[엑스포츠뉴스 박예진 인턴기자] '병아리 하이킥' 나태주가 현영 아들 최태혁 군에게 엄격한 선생님으로 돌변한다.

3일 방송되는 MBNxNQQ 예능프로그램 '병아리 하이킥'에서 나태주는 5-6세 병아리 관원들 사범으로 나서 태권 수업을 진행한다. 

'병아리 하이킥'은 하하, 김동현, 나태주 등 연예인 사범단이 병아리 관원들에게 태권도 수업을 진행하는 동네 학원 출격 버라이어티로 MBN과 skyTV 버라이어티 채널 NQQ에서 공동 제작하고 동시 방송한다.



나태주는 첫 방송에서 '태동 태권도' 개관식을 맞아 화려한 '태권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바른 자세와 명상법을 가르친 바 있다. 지난 방송에 이어 인사 예절과 주먹 지르기 등 진도가 나아간 수업을 진행한다.

그러나 열정적인 수업에 위기가 닥친다. 태혁 군이 수업에 집중하지 못한 채 자리를 이탈하는 등 장난기 어린 모습을 보인다. 이에 나태주는 "태혁이 때문에 관장님 화날 것 같아. 관장님 안 가르칠거야"라며 엄격하게 타이른다. 

이 상황을 VCR로 지켜보던 태혁이 어머님 현영은 "어떻게 해, 태혁이 울려고 해"라며 조마조마한 모습을 보인다. 태혁 군이 나태주 관장의 훈육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관심이 쏠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NxNQQ '병아리 하이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