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장터' 김동현vs허경환, 자존심을 건 '삼食대첩' [포인트:컷]

기사입력 2021.07.21 오전 10:55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김동현과 허경환이 자존심을 건 요리 대결을 펼친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에서 김동현과 개그맨 허경환은 함양 산양삼을 이용한 요리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동현은 “건강, 보양은 대한민국 최고라고 자부한다”라며 기세등등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허경환은 ‘편스토랑’ 메인 MC로서 요리에 자신감을 드러낸다. 치열한 신경전을 벌이는 김동현과 허경환 앞에 요리연구가 심영순이 등장, 두 사람의 요리를 냉철하게 심사한다고 해 대결의 퀄리티를 높인다.

김동현이 프랑스 전통 가정식과 산양삼의 컬래버레이션을 예고하자 심영순은 “쓸데없는 소리를 하고 그래”라며 호통을 장전한다. 이어 김동현의 이상한 요리법에 심영순의 표정이 굳어진다고. 반면 요리 프로그램 MC 허경환의 능숙한 닭 손질에는 만족스러운 미소를 띠는 데 이어 아예 김동현을 등지고 앉으며 그를 향한 관심을 드러낸다.

팽팽한 요리 대결 끝에 모두의 예상을 뒤집는 반전이 펼쳐진다. 하지만 심영순은 우승자에게 “1등 할 자격은 못 된다”라며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패널들을 폭소케 한다고 해 그녀의 날카로운 심사평에 궁금증이 커진다.

뿐만 아니라 심영순은 산양삼을 이용한 여름 보양식 연포탕, 겉절이 등을 만들며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한다고 해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동현과 허경환의 자존심을 건 ‘삼食(식)대첩’은 21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KBS 2TV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