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팬클럽, 1270만 원 상당 마스크 영도구청에 기부…솔로데뷔 2주년 기념

기사입력 2021.07.22 오전 08:40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21일 가수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는 강다니엘의 솔로데뷔 2주년을 기념해 12,749,000원 상당의 마스크 및 마스크용품 4,270개를 부산시 영도구청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는 영도구 내 필요한 지역주민에게 전달될 예정으로, 다함께 코로나확산을 예방하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나누고자 진행됐다.




“무한한 가능성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고싶다”고 말하던 강다니엘처럼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는 “지난 2년간 강다니엘의 발자취를 함께했고 그의 선한 영향력을 함께 실천하고자 또 다시 기부를 하게 되었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해주는 기적 같은 일을 서로에게 만들어주는 강다니엘과 다니티는 앞으로도 사회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히 선한 영향력을 실천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팬들이 있어 숨을 쉬고 꿈을 꾸고 행복하다는 강다니엘과 그를 응원하는 다니티의 따뜻한 행보가 코로나19로 힘든 사회에 작은 희망의 메시지로 다가온다.

사진 =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