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크루즈' 에밀리 블런트 "제약에 굴하지 않는 女캐릭터, 사랑에 빠져"

기사입력 2021.07.22 오전 09:25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에밀리 블런트가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오전 온라인을 통해 디즈니 영화 '정글 크루즈'(감독 자움 콜렛 세라) 화상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 드웨인 존슨과 에밀리 블런트가 참석했다. 

에밀리 블런트는 극 중에서 시대상을 앞서나가는 여성 캐릭터를 연기한다. '여자 인디아나 존스'라는 평을 듣기도 했다.

이에 그는 "스크립트를 읽을 때부터 사랑에 빠진 캐릭터였다. 캐릭터가 보여주는 끈기나 열정, 당대 여성들에게 주어진 제약에 굴하지 않고 뛰어넘는 모습이 좋았다"고 밝혔다. 

이어 "'인디아나 존스' 말씀을 하셨는데, 인디아나 존스도 완벽한 히어로는 아니다. 어떻게 보면 완벽하지 않은 모습을 갖고 있어서 인간적인 면모가 다가오지 않나 싶다. 릴리가 가진 유머, 열정에 흠뻑 빠져서 작업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정글 크루즈'는 재치 있는 선장 프랭크(드웨인 존슨 분)와 용감하고 자유분방한 식물 탐험가 릴리(에밀리 블런트)가 신비로운 힘으로 둘러싸인 아마존에서 고대 치유의 나무를 찾기 위해 벌이는 스릴 넘치는 모험을 그린 액션 어드벤처. 오는 28일 오후 5시 개봉한다. 

사진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