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우, 샤워 마친 여덟 살 딸 루아나리에 애정 가득 "아기"

기사입력 2021.07.22 오전 11:42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탤런트 김지우가 딸 루아나리 양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김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김지우와 레이먼 킴의 딸 루아나리 양이 샤워를 마친 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두 사람을 쏙 뺴닮은 귀여운 외모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지우는 현재 뮤지컬 '비틀쥬스'에 출연 중이다.

사진 = 김지우 인스타그램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