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가♥' 가희, 6살 아들 티셔츠가 맞다니…놀라운 몸매

기사입력 2021.07.22 오후 05:2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가 날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가희는 22일 인스타그램에 "노아 주려고 사놓은 티셔츠인데…너무 큰 걸 샀나봄"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가희는 아들의 티셔츠를 입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아이의 엄마이지만 탄력있고 군살 없는 몸매가 눈에 띈다.


가희는 2016년 사업가 남편과 결혼해 아들 양노아, 양시온 군을 두고 있다. 현재 발리에서 거주 중이다. 

애프터스쿨 멤버들과 SBS '문명특급' 컴눈명 특집에 출연해 호응을 얻기도 했다.

사진= 가희 인스타그램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