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댁' 강수정, 부촌 학부모의 냉철한 子 평가 "열심히 하는데 잘 못해"

기사입력 2021.09.14 오후 05:36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강수정이 아들을 향한 애정을 내비쳤다.

강수정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아들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수정 아들은 농구를 하는 모습. 이를 바라보며 강수정은 "뭘 해도 열심히 하는… 잘 하지 못해서 그렇지"라고 글을 남기며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강수정은 지난 2008년 홍콩 금융업계 남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최근 홍콩의 부촌으로 이사한 소식이 알려져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강수정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