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양락♥' 팽현숙 "팽수희로 개명…도사님이 이름 바꾸라고" (기적의 습관)

기사입력 2021.09.14 오후 07:15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팽현숙이 개명 비하인드를 전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기적의 습관'에는 팽현숙이 의뢰인으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팽현숙은 "인기 영화배우 팽수희다"라고 인사해 이목을 모았다.

이름을 개명한 팽현숙은 "일이 참 많이 안 풀렸다. 실패를 많이 하다 보니까 친한 도사님께서 이름을 바꿔보라고 하셨다. 믿거나 말거나인데 하도 안 풀리니까 개명을 했는데 개명을 한 뒤로 쉬는 날 없이 일하고 있다. 잘된 것 같다"며 미소를 지었다.

또 "집에서도 남편 최양락 씨가 '수희야'라고 불러주냐"는 MC의 물음에 팽현숙은 "'어이'라고 부른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