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이윤미, 얇은 팔뚝으로 집안일·딸 셋 육아…"원더 마미"

기사입력 2021.09.15 오후 05:45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워킹맘 이윤미가 집안일로 바쁜 일상을 공유했다.

15일 이윤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원더 마미 일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수건을 얼굴에 대고 있는 이윤미가 담겼다. 포니테일 헤어 스타일을 한 이윤미는 흰색 민소매 티셔츠를 입고 동안 미모를 뽐냈다.

그러면서 "오늘도 집안일 청소하고 빨래하고"라며 바쁜 워킹맘의 근황을 전했다. 고된 집안일을 직접 하는 이윤미의 얇은 팔뚝이 눈길을 끈다.

한편, 이윤미는 작곡가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사진= 이윤미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