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돌' 라잇썸, 긍정 에너지로 '4세대 대표 걸그룹' 도약 [종합]

기사입력 2021.10.13 오후 06:50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룹 라잇썸(LIGHTSUM)이 이번 활동을 통해 '지니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밝혔다.

라잇썸의 두 번째 싱글 'Light a Wish'의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13일 오후 진행됐다.

지난 6월 데뷔 후 첫 컴백을 한 라잇썸. 두 번째 싱글 'Light a Wish'을 통해 라잇썸은 파워풀한 퍼포머스로 몽환적인 모습과 카리스마를 보여줄 예정이다.


'나'만이 아닌 '우리'의 소원을 이뤄줄 'Light a Wish'은 알라딘 속 지니가 아닌 '21세기 지니'를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이에 얻고 싶은 수식어를 묻자 휘연은 "이번 앨범이 21세기 지니의 모습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라잇썸을 보면 소원이 이뤄질 것 같은 '지니돌'이 어떨까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라잇썸은 데뷔와 동시에 일본 음원 사이트 1위, 아이튠즈 싱글차트 전 세계 10개 지역 정상을 차지하며 글로벌 흥행을 자랑하고 있다. 휘나는 "저희를 좋아해주신다는 분이 계신 게 신기하고 대단하다고 생각한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휘나는 라잇썸의 인기 비결로 "여덟 명 모두 색다른 매력이 있고 개성이 있다. 또 긍정적인 에너지를 느낄 수 있다"라고 답했다.


'4세대 걸그룹'으로 눈부신 성장을 하고 있는 라잇썸은 "부담감보다는 Z세대의 당당하고 신선한 모습을 어떻게 보여드릴까 고민하고 있다"며 "더욱 성장해서 '4세대 대표 걸그룹'으로 불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데뷔한 라잇썸은 아직 오프라인 콘서트를 개최하지 못 했다. '만약 하게 된다면'이라는 질문에 라잇썸은 "여덟 명 전체로 팬들과 직접 호흡해서 보여드리고, 유닛을 나눠서 각자 잘 보여줄 수 있는 무대도 꾸미고 싶다"고 소망했다. 이어 각국의 팬들을 만나기 위해 월드투어를 하고 싶다고도 덧붙였다.

타이틀곡 'VIVACE'(비바체)는 이탈리아어로 '빠르고 생기있게'라는 뜻을 갖고 있다. 특히 '빛'나는 세상을 발견한 라잇썸의 '긍정 세계관'을 한 단계 확장시킬 곡이다.

한편, 라잇썸의 'Light a Wish'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