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딘딘, 찌질해서 더 사랑스러운 [쥬크박스]

기사입력 2021.10.14 오후 06:0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가수 딘딘이 십센치(10CM)가 참여한 감성 자작곡을 발표했다. 

딘딘은 EP 앨범 '소음집' 마지막 선공개 싱글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을 1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신곡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은 딘딘의 실화를 바탕으로, 직접 작사·작곡한 자작곡이다. 특히 십센치가 피처링으로 참여, 딘딘과 감성 시너지를 발휘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곡은 좋아하는 상대 앞에서 마음을 드러내지 못 하고 전전긍긍 초조해하는 모습을 솔직하고 위트있는 노랫말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나락" "말도 안 되는 거 같지만 너가 빛나서 반짝" "난 네 앞에서만 이런다니까" 등 짝사랑의 마음을 진솔하게 담아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노랫말과 어울리는 애니메이션으로 구현돼 보는 재미를 더했다. 짝사랑하는 여학생 앞에서 잔뜩 긴장한 남자 주인공의 찌질하고 고민하는 모습이 현실적으로 그려졌다. 

이번 곡은 딘딘이 올 하반기를 목표로 준비 중인 EP 앨범 '소음집'의 마지막 선공개 곡이다. 앞서 첫 번째 선공개곡 '더는 사랑 못할 거예요', 민경훈이 참여한 록발라드 장르의 두 번째 선공개 곡 '사랑하지 말 걸 그랬나봐요' 등이 리스너들의 호평을 받으며 새 EP 앨범에 대한 기대감도 고조된 상황. 

여기에 신곡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까지 공개, 딘딘의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이 드러나면서 앞으로 공개될 새 EP 앨범을 향한 관심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한편 딘딘은 그간 랩과 보컬 및 프로듀싱 실력까지 갖춘 올라운더 뮤지션으로서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음악 활동뿐 아니라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뛰어난 입담과 매력적인 캐릭터로 많은 사랑 받으며 활약 중이다. 

사진=딘딘 '이러면 안 될 거 아는데 너 앞에만 서면' 뮤직비디오 영상 화면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