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치+털털’…라붐 솔빈, ‘IDOL’서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 자랑

기사입력 2021.11.24 오후 04:01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걸그룹 라붐(LABOUM)의 멤버 솔빈이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했다.

솔빈은 지난 23일 오후 11시 방송된 JTBC ‘IDOL [아이돌 : The Coup]’(이하 ‘IDOL’)에 출연했다.

아이돌 그룹 코튼캔디의 멤버 현지 역을 맡은 솔빈은 재치 있는 연기력은 물론, 활발한 아이돌 멤버 역을 완벽 소화해 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코튼캔디 멤버들과 안무 연습을 진행하던 솔빈은 완벽한 춤선을 뽐내는가 하면, 연습실에 등장한 남자 아이돌 그룹 마스 멤버들에게 “배틀 한번 할래?”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솔빈은 섹시함을 가득 담은 웨이브를 비롯해 파워풀한 댄스를 선보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또한 솔빈은 이슈몰이를 위해 본인의 댄스대신 소속사 실장에게 지한(김민규 분)과 제나(안희연)의 듀엣 퍼포먼스를 제안하며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IDOL’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보여준 솔빈은 앞서 지난 2016년 JTBC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서 조연을 시작으로, 웹드라마 ‘이상한 나라의 특별식사’, KBS2 ‘반짝반짝 들리는’ 등에서 주연을 맡으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자랑한 바 있다.

한편, 솔빈이 속한 라붐은 최근 미니 3집 ‘BLOSSOM’을 공개했다.

사진 = TBC ‘IDOL [아이돌 : The Coup]’ 캡처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