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영 활약한 PAOK, 컵대회 2차전서 역전승 수확…16강 진출

기사입력 2021.11.25 오전 09:45


(엑스포츠뉴스 박윤서 기자) 이다영(25)이 소속팀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의 16강 진출을 견인했다.

PAOK는 25일(이하 한국시간) 그리스 테살로니키 PAOK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린 벨기에의 아스테릭스 AVO와의 2022 유럽배구연맹(CEV)컵 32강전 2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2(16-25, 14-25, 25-16, 25-18, 16-14)로 이겼다. 

1, 2세트를 무기력하게 내준 PAOK는 3, 4세트를 따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운명의 5세트에서 PAOK는 듀스 접전 끝에 대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이다영은 선발 출장했고, 제 몫을 해내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이로써 PAOK는 지난 18일 벨기에 원정 1차전 3-0 승리에 이어 2차전도 3-2로 이기며 컵대회 16강 진출 티켓을 거머쥐었다. 리그의 상승세가 컵대회로 이어졌다. 올 시즌 PAOK는 리그에서 7승 2패를 기록, 4위에 올라있다. 컵대회 포함 3연승을 질주 중이다. 특히 쌍둥이자매 합류 이후 리그와 컵대회를 통틀어 8승 1패를 호성적을 거뒀다.

한편 이다영과 함께 PAOK에 입단했던 이재영은 고질적인 무릎 부상으로 인해 지난 12일 귀국했다. 한국에서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수술 후 6주 재활이 필요한 이재영은 2022년에 복귀할 것으로 예상된다. PAOK는 이재영 없이 리그 5경기 정도를 치를 예정이다. PAOK는 내달 19일까지 14라운드를 소화한 뒤, 2022년 1월 5일까지 휴식기를 가진다.

사진=PAOK 테살로니키 구단 SNS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