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신동엽, 내가 만든 개껌 먹더니 술 안주로 딱이라고" (쿡킹)

기사입력 2021.11.25 오후 09:10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코미디언 김지민이 신동엽의 이색 입맛을 폭로했다.

25일 방송된 JTBC '쿡킹-요리왕의 탄생'에는 김지민이 5대 쿡킹 박정현의 연승을 저지하기 위해 도전장을 던졌다.

이날 MC 서장훈은 "김지민은 요리에 있어서 전문가 급이다. 요리를 하다하다 개껌도 직접 만들었다고 한다"고 소개했다.




이에 김지민은 "제가 찐 반려인 아니냐"면서 "개껌을 건강식으로 만들고 싶어서 한 번 만들어봤더니 괜찮더라"고 말했다.

이어 "직접 만든 개껌을 신동엽 선배가 드시더니 깜짝 놀라면서 '맥주 안주로 괜찮겠다'고 하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JTBC 방송 화면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