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2' 윤도현→송민호…싱어벤져스 개인 포스터

기사입력 2021.11.26 오후 01:4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싱어게인2’가 다채로운 음악 색깔만큼이나 개성이 돋보이는 ‘싱어벤져스’ 개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12월 6일 오후 9시 첫 방송되는 JTBC ‘싱어게인 시즌 2-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2’) 측은 26일 MC 이승기와 심사위원 유희열, 이선희, 윤도현, 김이나, 규현, 이해리, 선미, 송민호의 개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무명가수들에게 한 번 더 기회를 주는 ‘싱어게인’의 취지에 공감해 의기투합한 MC와 심사위원들. 이들은 무명가수들을 향한 진심 어린 응원과 격려의 마음을 담아 카메라 앞에 섰다. 포스터 속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는 심사위원들의 면면이 두 번째 시즌을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이날 공개된 개인 포스터에는 참가자들의 실력에 환호하는 MC 이승기와 심사위원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더 강력해진 무대를 예고한 이번 시즌에서 어떤 가수들이 ‘싱어벤져스’를 감동시킬지 궁금해진다.

참가자들의 장점을 예리하게 캐치하는 이승기, 가슴이 벅찬 듯한 유희열과 이선희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여기에 “어떤 참가자가 나올지 전혀 예측이 되지 않는 점이 신난다”라고 밝힌 윤도현의 모습은 분위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만든다. 참가자들에 대한 애정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김이나의 따스한 눈빛, 감격 어린 규현과 이해리, 그리고 무언가에 골몰한 선미와 송민호의 다채로운 표정도 놓칠 수가 없다.

무엇보다 각양각색으로 풀어낸 ‘다시, 나를 부르다’ 문구가 인상적이다. ‘다시 나를 부르는’ 세상을 향한 도전, ‘다시 나를 부르는’ 가수들을 위한 기회의 무대를 선사하는 ‘싱어게인2’만의 메시지가 더 강렬하게 다가온다.

‘싱어게인2’는 다양한 연령과 다채로운 음악 장르를 아우를 수 있는 최강 심사위원들이 뭉쳤다. ‘싱어벤져스’의 수장 유희열은 냉철함과 다정함을 오가는 최고의 멘토이자 베테랑 심사위원이다. 폭발적 에너지를 지닌 ‘국보급’ 가수 이선희는 부드러움 속에 날카로운 심사평, 그러면서도 응원과 조언을 아끼지 않는 키다리 심사위원이다.

한국 록의 자존심이자 국민 밴드 YB의 보컬 윤도현은 이번 시즌 2에 새롭게 합류했다. 데뷔 28년 만에 첫 심사위원 도전에 나서 심사평의 새로운 길을 연다. 공감을 이끄는 히트메이커 작사가 김이나는 따뜻한 시선으로 세심하게 심사하는 감성 심사를 보여줄 예정.

한류 아이돌이자 감성 발라더 규현은 데뷔 16년차 관록의 심사를 하는 동시에 시니어와 주니어를 잇는 ‘케미 요정’으로 나선다. 믿고 듣는 듀오 다비치 보컬 이해리는 목소리 너머 진심을 찾아내는 공감 심사와 ‘리액션 장인’의 면모를 보여준다.

퍼포먼스 대가 선미는 무대 위 참가자와 함께 호흡하며 숨소리 하나도 놓치지 않는 세심한 ‘숨사평’으로 기대를 모은다. 트렌드를 선도하는 대체불가 래퍼 송민호는 남다른 감각으로 무대 위 열정을 바라보는 동시에 MZ세대 대표 트렌디 심사위원 역할을 한다.

여기에 공감과 재치의 진행 이승기가 다시 한 번 마이크를 잡았다. 그는 참가자들의 장점을 순간적으로 파악해 심사위원들과 시청자들에게 전달하는 조력자 역할을 톡톡히 할 예정이다.

‘싱어게인2’는 오는 12월 6일 오후 9시 JTBC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 JTBC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