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子' 최준희, 최환희 춤 보고 '폭소'…여전히 우애 좋은 남매

기사입력 2022.01.15 오전 10:10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故최진실의 자녀 최환희, 최준희가 여전한 우애를 자랑했다.

14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친오빠 지플랫(최환희)을 태그 걸은 영상에는 해맑게 웃고 있는 남매가 담겼다. 지플랫은 "제스쳐가 중요하다"며 춤을 선보였고, 이를 본 최환희는 웃음을 터트렸다. 사이 좋은 남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최환희는 최근 한 출판사와 계약하며 작가로 데뷔했다. 최환희는 지플랫이라는 이름으로 래퍼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 싱글글 '데이 앤드 나이트(Day and Night)'를 발매했다.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